샬롬의 집의 소식을 전합니다.

새소식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 직원·의료진에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뉴스
작성자
admin
작성일
2021-09-23 21:04
조회
172
▶ 매일일보 -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미등록외국인 접종완료에 최선"

▶ 매일경제 - [게시판] 샬롬의 집, 남양주 풍양보건소에 도시락 110인분 전달

▶ 경인매일 -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에 행복나눔도시락

▶  경인종합일보 -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 풍양보건소에 '행복나눔 도시락'

▶  페이퍼뉴스 - 샬롬의 집, 풍양보건소에 행복나눔 도시락 전달 응원

[보도자료]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 직원·의료진에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 “코로나19 장기화로 고생하는 보건소 직원,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

- 디원그룹 비스타밸리의 후원으로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 미등록외국인 등 외국인주민 백신접종 대처와 협력에 감사와 응원, 격려 전해

- 상호 협력 대응체계 구축으로 지역 내 미등록외국인 상당수 백신접종·예약 마쳐

- “사업주들이 더욱 적극적으로 백신접종에 나서주길 바래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대표 성공회 이정호 신부)은 지난 23일, 남양주풍양보건소를 찾아 직원·의료진에게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을 전달했다.



이정호 신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연일 고생하는 보건소 직원들과 의료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특히 방역 취약계층인 미등록외국인들의 백신접종 예약 등 외국인주민을 위한 남양주시와 풍양보건소의 적극적인 대처와 협력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도 더욱 힘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남양주풍양보건소(소장 정태식) 직원·의료진들은 “식사하신 분들 모두 만족한 점심시간이었습니다”, “전 직원 모두 따뜻한 한 끼 정말 맛있게 먹었어요”, “지친 직원과 의료진들에게도 큰 격려와 응원이 되었습니다!”며 ‘코로나19로 인한 피로가 높은 상황에서 큰 힘이 된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화답했다.



이번 행복나눔도시락을 후원한 디원그룹(회장 최승일)은 남양주 가곡리에 승마장과 공연장, 자연휴양림 등을 기반으로 한 체육문화 휴양시설인 ‘비스타밸리’를 2021년 새롭게 개관하여 운영 중이다.

비스타밸리 관계자는 “지역사회에 기반을 둔 기업으로서 마땅히 맡아야 할 사회적 책임을 항상 잊지 않고 있다. 지역사회와 소외된 이웃을 위해 힘쓰는 분들의 노력에 보탬이 되도록 앞으로도 더욱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며 돕겠다.”고 밝혔다.

‘샬롬의 집’은 지난 8월 초 남양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추진단(단장 박신환 남양주시 부시장) 관계 공무원 및 풍양보건소와 함께 외국인백신접종 관련 긴급 대책 회의를 진행하고, 방역에 취약한 미등록외국인들에 대한 선제적 백신접종 대응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함께 했다. 이를 통해 샬롬의 집에서 미등록외국인의 백신접종 신청을 받아 보건소에 전달하고 예약하는 협력 대응체계를 구축해, 남양주시와 인접지역에 있는 미등록외국인들이 주말에도 샬롬의 집에 방문하여 예약을 접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이주민들이 중심이 된 ‘샬롬 희망 봉사단’ 자원봉사자들이 외국인들의 백신접종을 독려하고 홍보하는 동시에, 진접체육문화센터의 접종센터에서 주말마다 안내 및 통역을 지원하는 등 상호 협력을 지속적으로 진행하면서 지역 내 미등록외국인의 상당수가 백신접종을 마쳤거나 예약을 완료한 상황이다.



‘샬롬의 집’ 관계자는 “풍양보건소와 샬롬의 집을 비롯한 많은 분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아직 미등록 외국인 노동자들에게는 백신의 문턱이 높게 느껴지는 것이 사실이다”며, “백신 접종에 관한 안내를 전혀 듣지 못했거나, 이상증상에 대한 두려움, 신분상 불이익을 받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도 있지만, 무엇보다 사업주들의 소극적인 자세가 가장 안타깝다. ‘그들이 안전해야 우리가 안전하다’는 인식을 가지고 이주민을 고용하고 있는 사업주들이 백신접종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미등록외국인 백신접종 예약문의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 031-571-2005

남양주풍양보건소 ☎ 031-590-4395
전체 14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7 '샬롬의 집’ 봉사자 3인 ‘자랑스러운 남양주인상’ 수상
'샬롬의 집’ 봉사자 3인 ‘자랑스러운 남양주인상’ 수상
'샬롬의 집’ 봉사자 3인 ‘자랑스러운 남양주인상’ 수상
admin | 2021.10.28 | 추천 1 | 조회 98
admin 2021.10.28 1 98
6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 직원·의료진에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 직원·의료진에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이주민연대 ‘샬롬의 집’, 남양주풍양보건소 직원·의료진에 행복나눔도시락 110인분 전달·응원
admin | 2021.09.23 | 추천 0 | 조회 172
admin 2021.09.23 0 172
5 미등록 외국인 '범칙금 내면 체류 허가' …반응 싸늘_인천일보
미등록 외국인 '범칙금 내면 체류 허가' …반응 싸늘_인천일보
미등록 외국인 '범칙금 내면 체류 허가' …반응 싸늘_인천일보
admin | 2021.05.03 | 추천 1 | 조회 444
admin 2021.05.03 1 444
4 이주민연대 샬롬의집, 남양주서 ‘희망 나눔 캠페인’_에큐메니안
이주민연대 샬롬의집, 남양주서 ‘희망 나눔 캠페인’_에큐메니안
이주민연대 샬롬의집, 남양주서 ‘희망 나눔 캠페인’_에큐메니안
admin | 2021.04.05 | 추천 0 | 조회 361
admin 2021.04.05 0 361
3 [남양주 '이주민 연대 샬롬의 집' 이정호 신부] 30여년 이주노동자의 벗·인권 보호_인천일보
[남양주 '이주민 연대 샬롬의 집' 이정호 신부] 30여년 이주노동자의 벗·인권 보호_인천일보
[남양주 '이주민 연대 샬롬의 집' 이정호 신부] 30여년 이주노동자의 벗·인권 보호_인천일보
admin | 2021.03.16 | 추천 0 | 조회 359
admin 2021.03.16 0 359
2 "이주노동자 기숙사 보면 코로나 안 걸리는 게 이상"_오마이뉴스
"이주노동자 기숙사 보면 코로나 안 걸리는 게 이상"_오마이뉴스
"이주노동자 기숙사 보면 코로나 안 걸리는 게 이상"_오마이뉴스
admin | 2021.02.25 | 추천 1 | 조회 346
admin 2021.02.25 1 346
1 샬롬의집, 남양주 거주 외국인 '한국어 교실' 운영_연합뉴스
샬롬의집, 남양주 거주 외국인 '한국어 교실' 운영_연합뉴스
샬롬의집, 남양주 거주 외국인 '한국어 교실' 운영_연합뉴스
admin | 2021.02.16 | 추천 1 | 조회 292
admin 2021.02.16 1 292